[국립민속박물관 어린이박물관] 꾸러미 별별 톡톡

국립민속박물관(관장 김종대) 어린이박물관에서는 다문화꾸러미를 활용하여 아시아 여러 나라 어린이들의 생활을 비교할 수 있는 <꾸러미 별별 톡톡> 영상 시리즈를 제작하고, 2021년 9월 27일부터 온라인으로 서비스할 예정이다. 국립민속박물관의 다문화꾸러미는 아시아 각국의 생활 문화를 어린이들이 쉽고 친근하게 체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실물자료와 영상, 학습자료 등으로 구성한 교구 상자이다.

<꾸러미 별별 톡톡>은 이러한 다문화꾸러미의 자료들을 주제별로 선별하여, 여러 나라의 주제별 이야기를 어린이들의 수다처럼 구성한 점이 특징이다. <꾸러미 별별 톡톡>은 “땡땡땡 학교생활”, “시장에 가면”, “여러 나라 여러 악기” 등 3편을 시리즈로 제작할 예정으로, 6개국 아시아 어린이들은 어떻게 학교생활을 하는지 서로 비교하는 “땡땡땡 학교생활”을 먼저 선보인다.

“땡땡땡 학교생활”에서는 어린이들이 궁금해할 만한 ‘개학’,‘등교 시간’,‘급식’,‘교복’ 등의 주제를 비교하면서 다른 나라의 학교생활은 우리와 어떻게 같고 다른지 궁금증을 풀어주는 방식으로 제작되었다. <꾸러미 별별 톡톡>은 국립민속박물관 홈페이지, 유튜브, 인스타그램, 블로그 등 온라인에서 자유롭게 만나 볼 수 있다. 학교와 다문화센터에서 진행하고 있는 문화다양성 교육의 온라인 자료로 활용할 수 있으며, 국립민속박물관의 다문화꾸러미 상자를 대여하면 실물자료와 함께 체험도 가능하다. 가정에서도 여러 나라의 문화에 대한 재미있는 이야기를 영상을 통해 함께 나눌 수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직접 세계 여러 나라에 가 볼 수는 없지만, 국립민속박물관의 다문화꾸러미와 주제별 영상 <꾸러미 별별 톡톡>을 통해 여행에 대한 아쉬움을 달래고, 학교 및 다문화센터 등 교육 현장에서 문화다양성 교육 자료로 사용되길 기대한다.